‘김대중재단’ 오는 3일 충남도지부 창립대회 개최
오후 3시 공주대 백제교육문화관 컨벤션홀서 진행
충남도지부 회장에 박수현, 충남 15개 시군 지회장‧창립추진위원장, 고문단 임명 예정
 
아산톱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naver band
광고

 

  © 김대중재단

 

(재)김대중기념사업회(이하 김대중재단) 충청남도지부가 오는 3일(일) 오후 3시 공주대학교(신관동) 백제교육문화관 컨벤션홀에서 ‘김대중재단 충청남도지부 창립대회’를 개최한다.

 

이날 개최되는 ‘김대중재단 충청남도지부 창립대회’에는 권노갑 김대중재단 이사장, 문희상 김대중 탄생100주년 기념사업 추진위원회 공동추진위원장, 배기선 김대중재단 사무총장 겸 김대중 탄생100주년 기념사업 추진위원회 집행위원장을 비롯해 박수현 충청남도지부 회장, 충청남도 15개 시‧군 지회장 및 창립추진위원장, 김대중재단 충청남도지부 회원 및 지역주민 등이 참석 예정이다.

 

박수현 김대중재단 충청남도지부 회장은 “2024년은 김대중 전 대통령께서 탄신 100주년을 맞이하는 해”라며 “고난을 딛고 마침내 꽃을 피워내는 인동초 정신으로 대한민국 도약의 역사적 물줄기를 바꾸신 그분의 혜안과 리더십에 깊은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표한다”고 밝혔다.

 

이어 창립대회의 슬로건인 ‘민주·민생·평화’와 관련한 김대중 전 대통령의 업적을 설명한 뒤 “충청남도지부는 김대중 전 대통령의 ‘소통과 통합’의 정신을 바탕으로 평화와 민주주의, 인권 존중의 가치를 지키고, 널리 전파하는데 앞장설 것”이라며 “지역사회의 다양한 목소리에 귀 기울이고 이를 바탕으로 사회적 공정과 평등을 실현하는데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대중 전 대통령은 재임 중 국민과 함께 IMF 외환위기를 조기에 극복하고, IT산업과 한류 문화강국의 기반 조성, 생산적 복지체제 구축, 남북관계 진전으로 인한 한반도 평화정착 등 많은 업적을 이뤄냈다. 

 

이러한 업적들은 김 전 대통령의 화해와 용서, 관용과 통합, 미래 통찰의 바탕 위에 이뤄졌다. 

 

김대중재단과 ‘김대중재단 충청남도지부’는 ‘하나로 미래로’ 기치 아래 김대중 정신을 적극적으로 알리고 발전시켜나갈 방침이다.


기사입력: 2023/12/01 [16:16]  최종편집: ⓒ 아산톱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제20대 대통령선거 (예비)후보자 및 그의 배우자, 직계존·비속이나 형제자매에 과하여 허위의 사실을 유포하거나, 이들을 비방하는 경우 「공직선거법」에 위반됩니다. 대한민국의 깨끗한 선거문화 실현에 동참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노량’ 김한민 감독 “이순신 장군의 도시 아산은 개인적으로 특별한 도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