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 총선] 복기왕 “선열들께서 만든 나라, 바르게 세우겠다”
3.1절 맞아 독립유공자들께 감사 인사 후 신정호 평화의 소녀상 찾아
 
박성규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naver band
광고

 

▲ 복기왕 예비후보가 3.1절 기념식에 참석키 위해 버스에 오른 광복회 아산시지회 회원들에게 인사를 건네고 있다.  © 아산톱뉴스

 

105주년 3.1절을 맞아 복기왕 더불어민주당 충남 아산 갑 국회의원 후보가 항일독립 애국정신을 기리는 뜻을담은 일정으로 하루를 열었다.

 

복 후보는 이날 먼저 충남도청 주관 3.1절 기념식에 참석키 위해 광복회 아산시지회에서 마련한 버스를 찾아 자리하신 지회 소속 독립유공자들과 후손들께 감사와 예우의 인사를 전하는 것으로 아침을 시작했다.

 

이어 신정호 잔디공원에 위치한 평화의 소녀상을 방문해 위안부 피해자 등 일제 강제징용 피해자들을 추모한 후, 겨우내 소녀상에 쌓인 먼지를 직접 닦아드리는 행동으로 추모의 마음을 표현했다.

 

▲ 평화의 소녀상 청소를 하고 있는 복기왕 예비후보.  © 아산톱뉴스

 

신정호 평화의 소녀상은 복 후보가 아산시장으로 재임했던 2016평화의소녀상 아산건립 추진위원회등 시민들과 함께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의 실상을 알리고명예회복을 바라는 뜻을 모아 시민 성금으로 세워졌다. 이 자리에는 당시 소녀상 건립에뜻을 모은 시민들의 이름이 새겨진 기념비와 제단이 함께 마련돼 있다.

 

일정을 마친 복 후보는 자신의 SNS(페이스북)에서 일본 정부의 후안무치한 역사인식, 뻔뻔한 독도 야욕에도 윤석열 정부는 침묵과 방관으로 일관하고 있다“410일 민심을통해 잘못을 바로잡고, 올바른 역사 위에 나라의 미래를 세워야 한다강조했다.

 

▲ 아산시보훈단체협의회 사무소를 찾은 복기왕 예비후보.  © 아산톱뉴스

 

한편 3.1절 전날인 지난달 29일 복 후보는 아산시보훈단체협의회 사무소를 찾아 최영길 협의회장 등 보훈단체 대표들과 간담회를 갖고 보훈정책 및 현안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기사입력: 2024/03/03 [15:19]  최종편집: ⓒ 아산톱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제20대 대통령선거 (예비)후보자 및 그의 배우자, 직계존·비속이나 형제자매에 과하여 허위의 사실을 유포하거나, 이들을 비방하는 경우 「공직선거법」에 위반됩니다. 대한민국의 깨끗한 선거문화 실현에 동참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아산시, ‘2024 대한민국 대표브랜드 대상’ 5년 연속 수상 영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