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 총선] 김영석 전 장관, 국민의힘 아산 갑 후보 등록 마쳐
23일 선대위 발대식 갖고 본격적인 선거체제 돌입
 
박성규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naver band
광고

 

- 이명수 선대위원장 필두로 이진구 전 국회의원과 이길영·강희복 시장 및 전 시도의원과 단체장 등 20여명이 명예선대위원장으로 나서

 

▲ 지난 21일 아산시선거관리위원회를 찾아 후보 등록을 하고 있는 김영석 후보.  © 아산톱뉴스

 

김영석(65) 전 해양수산부 장관이 제22대 국회의원 선거 후보 등록 첫날인 지난 21일 아산시선거관리위원회를 방문해 충남 아산시 갑 선거구 국민의힘 후보로 등록을 마쳤다.

 

이어 23일 오전 10시 선거사무소에서 매머드급 선대위 발대식을 개최하면서 4.10 총선 필승을 향한 본격적인 선거체제에 돌입했다.

 

김 후보는 발대식에서 인사말을 통해 “20여 년 동안 땀 흘리며 터전을 닦아오신 명수 의원님께서 국민의힘 승리를 위해 선당후사의 정신으로 갑·을 선대위원장을기꺼이 맡아 주셨다고 전하면서 이를 통해 국민의힘을 사랑하고, 뜻을 함께하는 모든 분들이 원팀이 될 수 있는 용광로 선대위를 출범하게 됐다. 감사드리며.드시 승리해 아산의 동료시민과 국민들께 보답하겠다며 필승 의지를 보였다.

 

▲ 발대식에서 인사말에 나선 김영석 후보.  © 아산톱뉴스

 

김 후보는 발대식에 앞서 선대위원장은 이명수 국회의원(아산 갑)이 맡았으며, 이진구 전 국회의원, 이길영·강희복 전 아산시장, 김재봉·이흥복·채도병·맹복재·김시겸·종덕·이민형·남용길·곽노문·원유성·강준규·정거묵·이한욱·정종진·이하복·김동식·김일상·이종혁 등 전 시·도의원 및 단체장이 명예선대위원장을 맡았다고 전했다.

 

또 총괄본부장은 김응규 도의원이, 권역별 총괄본부장은 이기애·신미진·맹의석·박효진·박정식·윤원준 등 현 시·도의원이 맡게 됐다고 밝혔다.

 

▲ 현충사 참배 후 방명록을 작성하고 있는 김영석 후보.  © 아산톱뉴스

 

이날 발대식에는 150여 명의 선대위 구성원과 지지자들이 참석해 기울어진 운동장이 된 의회 다수권력이 폭주를 해왔고, 극심한 정쟁으로 국정이 꽉 막혀 있는 가운데 국가의 명운이 걸린 22대 총선에서 반드시 승리해 국정을 정상화하자고 한목소리를 냈다.

 

이어 이들은 끝으로 이제 우리 아산도 50, 100년을 내다보는 미래지향적인 큰 그림을 그리는 위대한 곡교천의 기적을 반드시 이뤄 아산을중원권의 중심도시로 우뚝 세우는 데 힘을 모으자고 결의했다..


기사입력: 2024/03/23 [11:02]  최종편집: ⓒ 아산톱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제20대 대통령선거 (예비)후보자 및 그의 배우자, 직계존·비속이나 형제자매에 과하여 허위의 사실을 유포하거나, 이들을 비방하는 경우 「공직선거법」에 위반됩니다. 대한민국의 깨끗한 선거문화 실현에 동참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청소년 끼와 재능 소개의 장 아산시 ‘제1회 청소년 페스타’ 성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