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개방화장실 6곳 추가 지정
개방화장실 총 37개소로 확대… 시민 편의 증진 앞장
 
박성규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naver band
광고

 

▲ 아산시 청사 전경.     ©아산톱뉴스

 

충남 아산시(시장 박경귀)는 화장실 부족으로 불편을 겪는 시민들의 편의 증진을 위해 민간 개방화장실 6곳을 추가 지정하는 등 지속해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현재 법인 또는 개인소유의 화장실을 공중화장실처럼 개방해 시민 누구나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개방화장실 31개 소를 지정 운영하고 있다.

 

시는 민간 개방화장실 지원계획에 따라 환경보전과 오수관리팀에서개방화장실 지정 신청을 받아 유동 인구, 관리 수준,이용자편의성 등에 대한 심사 과정을 거쳐 6개 소를 추가 선정, 37개 소로 확대 운영할 계획이라고 한다.

 

개방화장실로 지정되면 안내표지판을 설치하고 시설 및 관리상태를 평가해 시설개선 또는 위생용품 비용으로 연 120만 원에서 최대 220만 원을 지원받게 된다.

 

강한용 환경보전과장은 개방화장실 지정 확대로 화장실 사용에 어려움을 겪는 시민들의 불편을 해소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시를 찾는방문객이나, 시민들이 화장실을 편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개방화장실지정 신청에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기사입력: 2024/05/20 [14:21]  최종편집: ⓒ 아산톱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제20대 대통령선거 (예비)후보자 및 그의 배우자, 직계존·비속이나 형제자매에 과하여 허위의 사실을 유포하거나, 이들을 비방하는 경우 「공직선거법」에 위반됩니다. 대한민국의 깨끗한 선거문화 실현에 동참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 “밤에도 잘 보여요”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