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 총선] 강훈식 의원, 21일 본후보 등록 마치고 현충사 참배
“3선의 힘으로 윤석열 정권의 무능과 오만에 맞서겠다” 역설하며 “지역 일꾼 넘어 국가대표를 선택해 달라” 호소
 
박성규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naver band
광고

 

▲ 21일 첫 번째로 후보 등록을 하고 있는 강훈식 국회의원.  © 아산톱뉴스

 

강훈식(50) 국회의원이 21() 충남 아산시 을 선거구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후보로 공식 등록을 마치고 첫 일정으로 현충사를 참배했다.

후보 등록시간인 아침 9시 아산시선거관리위원회에 첫 번째로 등록한 강 의원은 “3선이 되면 무거운 책임감으로 열심히 일하겠다는 다짐 속에 후보 등록을 마쳤다국가대표가 될 지역의 일꾼을 뽑는 선거인 만큼 누가 국가를 위해 일할 수 있는지 현명한 판단을 기대한다고 등록 소회를 밝혔다.

 

이후 아산 현충사를 찾아 참배한 강의원은 방명록에 불의에 맞서겠습니다. 대한민국을 바로 세우겠습니다라는 글귀를 적고 각오를 다졌다.

 

▲ 현충사 참배 후 방명록을 작성하고 있는 강훈식 국회의원.  © 아산톱뉴스

 

현충사 참배를 마치고 나온 강 의원은 이태원 참사, 채 상병 수사 외압, 양평고속도로 특혜 의혹, 명품백 뇌물수수 의혹, 김건희 주가 조작 덮어주기, 대통령의 법률안 거부권 9번 남용, 민주주의 파괴, 수해 현장 조롱, 화재 현장 외면, 굴욕 외교 등 일일이 나열할 수 없을 정도로 윤석열 정권의 오만방자함은 도를 넘었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그러면서 지역 주민들을 만날 때마다 민생과 경제가 어려워 윤석열 정권에 회초리를 들어달라는 주문을 가장 많이 받는다“3선의 힘으로 윤석열 정권의 무능과 오만에 맞설 것이라고 각오를 다졌다.


기사입력: 2024/03/21 [20:48]  최종편집: ⓒ 아산톱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제20대 대통령선거 (예비)후보자 및 그의 배우자, 직계존·비속이나 형제자매에 과하여 허위의 사실을 유포하거나, 이들을 비방하는 경우 「공직선거법」에 위반됩니다. 대한민국의 깨끗한 선거문화 실현에 동참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청소년 끼와 재능 소개의 장 아산시 ‘제1회 청소년 페스타’ 성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